페이지를 불러오지 못했습니다.
존재하지 않거나 공개되지 않은 게시물입니다.

다이닝코드 리뷰어들이 직접 방문하고 평가한 ‘진짜 맛집 평가’! 이번주에도 엄선해서 모았습니다.

다이닝코드는 식당 후기에 대하여 스폰 및 광고를 전혀받고 있지 않으니, 믿고 보셔도 됩니다. ^^

 

1. 부산송도 진선

- by. fresa

송도에서 누룽지탕이 맛있는 식당

보통 테이블들 다 누룽지탕만 주문하고 있고

누룽지탕 시키면 거의 시키자마자 음식 내줌

누룽지에 뜨거운 국물을 자리까지 들고와서 부어준다

짜장면 등 기타 식사류는 호불호가 많이 갈리는 편

새로 이전해서 내부도 깔끔해졌다

 

평점 ★★★★★

: 맛있음, 가격: 보통, 친절: 보통

주문음식: 해물누룽지탕, 짜장면

방문목적: 점심식사, 저녁식사, 식사모임

분위기: 숨은맛집, 지역주민이찾는

진선 자세히보기

 


 

2. 인제 미산민박식당
- by. ysp

한참 산골로 들어가 방문한 강원도 손두부 맛집이었습니다. 두부구이도 두부찌개도 모두 깔끔하고 간도 잘 맞아서 참 맛있게 먹고 나왔어요. 가격도 좋았고요.

저녁엔 닭볶음탕도 곁들여 술한잔 하고 싶더군요. 이렇게 맛있는 식당이 있는 민박집이면 숙박해보고 싶네요

 

평점 ★★★★☆

: 맛있음, 가격: 만족, 친절: 보통

주문음식: 손두부찌개, 손두부구이

방문목적: 아이동반, 점심식사, 저녁식사, 식사모임, 술모임, 혼밥, 혼술, 데이트, 가족외식

분위기: 숨은맛집, 서민적인, 캐주얼한, 가성비좋은, 푸짐한, 조용한, 이국적/이색적, 지역주민이찾는

편의시설: 무료주차

미산민박식당 자세히보기

 


 

3. 제주시 두문포갈치

- by. Patterson

맛집 지도에도 나오지 않은 곳, 대부분이 그냥 스쳐 가는 곳. 힙스럽지 않은 식당 외경과 로컬스러운 분위기 때문에 제주도에서 그저 지나는 곳. 관광지도 아닌 곳에 위치한 갈치 조림과 기타 한식집인데, 맛이 끝내줍니다.

 

일단 우연히 방문한 이곳에서 본 풍경은, 바다 바로 앞에 위치한 한식집에서 밥을 먹을 수 있는 특권을 누린다는 것과, 개인 취향이나 할머니의 츤데레스러움이 괜찮으신 분이라면 식당 아주 좋습니다.

 

밥도 서비스로 주시고, 조림과 탕 모두 맛있음. 현지 분들이 자주 오는 걸 많이 보니, 기분이 좋아진다. 반찬도 푸짐하게 주시고, 가격은 가성비가 엄청나진 않지만, 제주도 물가 생각하면 그냥저냥. 하지만 가격대비 양에서 만족함.

 

다음에도 갈 수 있었으면 하는 곳. 분위기를 낸다기보다, 제주도에 널려있는 이상한 힙스러운 그런 곳보다 훨씬 정감 가는 곳이라 생각함.

 

평점 ★★★★★

: 맛있음, 가격: 보통, 친절: 친절함

주문음식: 고등어조림, 갈치구이

방문목적: 점심식사, 저녁식사, 식사모임

분위기: 숨은맛집, 서민적인, 캐주얼한, 푸짐한, 지역주민이찾는

편의시설: 무료주차

두문포갈치 자세히보기

 


 

4. 양재 임병주 산동칼국수

- by. urbanflow

들어가자 마자 주문을 하면 5분안에 메뉴가 나옵니다. 같이 나오는 김치는 그릇에 먹을만큼만 덜어서 먹으면 되고 칼국수와 조합이 정말 좋아요!

칼국수는 면이 굵긴 한데 개인적으로 좋아 하는 면발이긴 합니다.

바지락은 크고 싱싱해 식감이 좋고 국물은 약간 짠감이 있지만 시원하고 좋습니다

 

평점 ★★★★☆

: 맛있음, 가격: 보통, 친절: 보통

주문음식: 손칼국수

방문목적: 점심식사

분위기: 캐주얼한, 시끌벅적한, 지역주민이찾는

편의시설: 무료주차

산동칼국수 자세히보기

 


 

5. 대전대흥동 부잣집곰탕

- by. PAEK

대전 출장중 저녁식사를 위해 따끈한 국물집을 찾다가 깔끔한 곳을 소개받고 찾아간 대흥동 부잣집곰탕. 시킨 메뉴 그대로 양곰탕에 양이 푸짐하게 들어있다. 희한하게 새우젓과 고추가루, 파가 담긴 그릇이 나오길래 뭔지 물었더니 밑반찬이란다. 이게 뭐지 하고 섞어보니 참기름 냄새가 솔솔 올라오고 흰쌀밥 한수저에 올려서 맛보니 이건 그대로 한공기 비벼 먹고 싶은 충동이 팍 들 정도다. 깍두기와 배추김치는 곰탕집류들이 그렇듯 달달함이 잘 섞였으며 싱싱했고 마른것이 섞이지 않아 아삭아삭 구수한 탕과 딱 매칭이된다. 내부 인테리어도 아주 깔끔하고 뜨끈한 뽀얀 곰탕 국물이 느끼함 없이 기분 좋게 후루룩 들어간다. 만족했다. 1994년부터 비즈니스를 하고 있는 식당이라는데, 왜 30년 가까이 꾸준한지를 알것 같다. 별 5개 충분히 줄수있었다.

 

평점 ★★★★★

: 맛있음, 가격: 만족, 친절: 친절함

주문음식: 양곰탕

방문목적: 점심식사, 저녁식사, 혼밥

분위기: 캐주얼한, 깔끔한, 지역주민이찾는

편의시설: 무료주차

부잣집곰탕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