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NINGCODE 스킵네비게이션

0명의 좋아요한 사용자

    닫기 닫기 이미지
    청천 올갱이해장국 대표 사진
    청천 올갱이해장국 대표 사진

    청천 올갱이해장국

    4.6 (3명의 평가) 65

    청천 올갱이해장국의 사진
    음식 (1)
    실내 (1)
    실외 (1)
    메뉴ㆍ정보 (1)

    청천 올갱이해장국 사진

    청천 올갱이해장국과 비슷한 맛집
    현재 식당 근처
    점수가 높은
    가장 유사한

    3건의 방문자 평가

    4.6점

    5.0 가격3.0 응대5.0

    • 방문목적 점심식사(2) 저녁식사(2) 실버푸드(1) 아침식사(1) 술모임(1)…더보기 혼밥(1) 혼술(1) 가족외식(1)
    • 분위기 서민적인(2) 조용한(2) 숨은맛집(1) 지역주민이찾는(1)
    • 편의시설 주차불가(1)
    • 매우만족(2)

    • 만족(1)

    • 보통(0)

    • 불만(0)

    • 매우불만(0)

    평점 상태 아이콘

    평가참여를 통해 평가결과의 신뢰도를 높여주세요!

    ※홍보 및 비방 등 부적절한 평가는 평점 산정에서 제외될수있습니다.

    다코미식가 권용민 평균 별점 3.7   평가 97   팔로워 7

    4점 맛있음 가격 불만 응대 친절함

    오래전에 부산에 장기 출장을 가서 한달 동안 같은 가게에서 아침을 먹은 적이 있었다. 백반집이었으면 했는데 메뉴는 올갱이 해장국이었다. 올갱이라는 말이 생소해서 무슨 말인지도 몰랐다. 올갱이가 고동, 다슬기와 동의어라는 걸 처음 알았다. 결론부터 말하면 나는 이 국과 사랑에 빠졌다. 한달을 먹어도 질리지 않고 매일 나의 입을 행복하게 해주었다.
    첫사랑처럼 짧게 지나간 올갱이 해장국과의 인연은 이후 바쁜 서울 생활중에 곧 잊혀졌다. 서울에서는 올갱이 해장국이라는 간판을 우연히라도 마주친 적이 없었다. 그러다가 며칠전 아침 먹을 곳을 찾다가 우연히 한 가게를 발견하였다.
    첫사랑과의 우연한 만남인것처럼 나의 기억 속에 잊혀졌던 올갱이 해장국이 소환되었다. 방송에도 소개가 되었던 노포 가게의 특징이 그대로 살아있는 분위기였다. 손님도 주변에 살고 계시는 듯한 단골들만 계셨다.
    내 기억에는 부추가 가득 들었었는데 여기는 특이하게 부추나 아욱을 선택할 수가 있었다. 섞는 것도 가능해서 나는 둘다 섞는 것으로 주문했다. 일단 국물을 한입 먹었다. 부산에서는 맑은 국물이었는데 이 가게는 된장이 살짝 풀어져 있었다. 캬 소리가 나오는 시원한 맛과 깊은 맛이 어우러져 감탄을 자아냈다. 이후는 밥을 말아 후루룩 금방 완국을 해버렸다. 만족함이 가득 차올랐다.
    반찬은 단촐했지만 김치와 깍두기가 테이블 위에 조그만 항아리에 있어 계속 퍼서 먹었다. 절반쯤 그냥 먹다가 고추 장아찌와 먹고 마지막 즈음에 다대기도 넣어 먹으면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다.
    무얼 더 바랄 것이 있을까. 올갱이 해장국은 첫사랑과 오랜만에 재회한 기쁨을 주었고 이젠 다시 첫사랑을 떠나 보내지 않으리라 다짐했다. 자주 찾아 와야겠다.

    올갱이 해장국

    실버푸드
    아침식사
    점심식사
    저녁식사
    술모임
    혼밥
    혼술
    가족외식
    숨은맛집
    서민적인
    조용한
    지역주민이찾는
    주차불가
    2022년 12월 3일

    bergberg 평균 별점 4.2   평가 64   팔로워 1

    5점 맛있음 가격 만족 응대 친절함

    전통이 살아있는 올갱이해장국집입니다. 너무 맛있어요 ㅎㅎ

    올갱이해장국

    점심식사
    저녁식사
    서민적인
    조용한
    2018년 9월 3일

    이진희 평균 별점 5.0   평가 1   팔로워 0

    5점

    2016년 8월 15일

    블로그 후기

    폐업신고 · 정보수정 제안


    해당 음식점이 폐업이 되었을 경우 선택해 주세요.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