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NINGCODE 스킵네비게이션

{슬라이더}
{사용자이름}
{작성일}

0명의 좋아요한 사용자

    닫기
    할인 배달 백년가게

    용화반점

    동인천역 | 볶음밥, 탕수육

    61점 11명의 평가

    • 인천시 중구 경동 4-10
    • 032-773-5970
    • 다코숨은맛집, 데이트
    • 서민적인, 점심식사, 저녁식사, 무료주차
    • 이 식당에 111명의 좋아요한 사용자가 있습니다. 이동
    • 이 식당의 소유주이신가요? 이동

    11건의 방문자 평가

    4.7점

    5.0 가격4.6 서비스4.1

    • 방문목적

      점심식사(9)

      저녁식사(6)

      데이트(4)

      가족외식(3)

      식사모임(2)

      …더보기

      혼밥(2)

      혼카페(1)

      아이동반(1)

      술모임(1)

      기념일(1)

    • 분위기

      서민적인(8)

      숨은맛집(3)

      이국적/이색적(2)

      가성비좋은(2)

      시끌벅적한(2)

      …더보기

      지역주민이 찾는(2)

      지역주민이찾는(1)

      캐주얼한(1)

      푸짐한(1)

      예쁜(1)

    • 편의시설

      무료주차(7)

      대형룸(1)

      개별룸(1)

    • 매우만족(7)

    • 만족(4)

    • 보통(0)

    • 불만(0)

    • 매우불만(0)

    이 음식점의 평가결과는 신뢰할 수 있을 만큼 이루어졌습니다.

    ※홍보 및 비방 등 부적절한 평가는 평점 산정에서 제외될수있습니다.

    맛집 평가하고 300원까지 적립받기

    우웅 (66곳 작성, 156개 공감받음) 5월 31일

    5 가격5 서비스5

    웨이팅이 꼭 있는 집이라 들었는데 역시나 웨이팅 있었습니다 테이블수가 워낙 없어서 더.. 그치만 테이블 회전율은 빠른것같습니다
    탕수육너무너무맛있었고 고추짬뽕도 강추입니다

    점심식사 데이트 서민적인 지역주민이찾는 무료주차

    공감(1)

    jenny (43곳 작성, 137개 공감받음) 2020년 5월 2일

    5 가격5 서비스3

    볶음밥 맛집이라고 듣고 찾아갔습니다. 확실히 다른 중국집에 비해 야채를 잘 써서, 아삭하게 씹히는 맛이 독특했습니다. 그런데 제가 볶음밥을 그닥 안 좋아해서인지 볶음밥 보다 짬뽕밥에 좀더 손이 많이 가도라구요.
    계란후라이와 짬뽕의 신묘한 조화!!!
    독특하고, 맛의 조화도 좋았습니다! 꼭 그 위에 계란을 찢어 올려서 드셔보시기를!
    탕수육은 고기튀김 반죽이 또 특색있습니다. 바삭함이 살아있고, 반죽에 뭔가 가미가 되어 있어서 이 집 탕수육은 튀김이 일 다했다 싶네요.
    소스는 새콤달콤하고 야채는 깍둑썰어 잠잔하게 들어갔습니다. 이건 자기 취향에 따라 평가를!
    이 가격에 이 맛이라면 참, 훌륭하다 싶네요!

    점심식사 저녁식사 데이트 가족외식 이국적/이색적

    공감(3)

    모여봐요맛집으로 (113곳 작성, 201개 공감받음) 2020년 11월 8일

    5 가격5 서비스5

    저렴한 가격으로 최고의 볶음밥을 맛볼 수 있는 곳. 볶음밥이 맛있어봤자 하는 내 생각을 깨준 곳.

    점심식사 저녁식사 서민적인 캐주얼한 무료주차

    공감(4)

    믿음 (68곳 작성, 112개 공감받음) 2019년 6월 15일

    5 가격3 서비스3

    토요일 오픈 시간에 십분 늦게 도착하니 거의 한시간 기다림
    짬뽕은 먹을만 하지만 그냥그냥
    볶음밥은 옛날식 볶음밥으로 일반 볶음밥보단 맛있다
    그러나 일부러 그런건지 좀 마니 볶아서 살짝 딱딱한 맛이 있기에 호불호 있을 수도 있음

    점심식사 서민적인 무료주차

    공감(1)

    파이닝 (157곳 작성, 1,318개 공감받음) 맛집스틸러 2019년 6월 8일

    5 가격5 서비스5

    지금까지 이런 볶음밥맛은 없었다.. 요즘 돼지고기 기름으로 하는 집이 거의 없는데 아직도 예전방식을 고집해서 볶음밥을 만들고 있어요. 엄청 밥이 고슬고슬하고 고소해요. 오후 세시부터 다섯시까지 브레이킹 타임입니다.

    점심식사 저녁식사 혼밥 서민적인 이국적/이색적 무료주차

    공감(3)
    더보기

    블로그리뷰

    더보기

    폐업신고 · 정보수정 제안


    해당 음식점이 폐업이 되었을 경우 선택해 주세요.
    보내기